기사 메일전송
한국도로공사, 가나 도로부와 ‘도로·교통’ 협력 손잡다
  • 유경열 대기자
  • 등록 2024-06-05 20:50:18

기사수정
  • 아프리카 시장 입지 강화 통해
  • 도로·교통분야 사업 진출 기대

(왼쪽부터) 도로공사 정연권 신사업본부장, 도로공사 함진규 사장, 가나 도로부 프란시스 보아케 장관, 가나 도로부 아바스 아올루 수석국장이 서울 웨스틴 조선 호텔에서 ‘도로·교통 분야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을 가진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건설신문 유경열 대기자] 도로공사가 가나 도로부와 도로·교통 정책 및 계획, 운영유지관리, 교통관리 등 도로·교통 전반에 대한 협력관계를 위해 손을 잡았다. 


한국도로공사(사장 함진규)는 5일 서울 웨스틴 조선 호텔에서 가나 도로부(장관 프란시스 아센소-보아케)와 도로·교통 분야 교류 활성화 및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 간의 도로·교통 정책 및 계획, 운영유지관리, 교통관리 등 도로·교통 분야 전반에 대한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가나 도로부 아센소-보아케 장관은 ‘2024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와 관련한 국토교통부 행사인 한·아프리카 인프라 포럼 참석을 위해 방한했다. 코트라(Kotra) ‘2024 가나 진출전략’에 따르면 가나는 높은 경제성장률, 젊은 인구구조, 풍부한 지하자원을 기반으로 향후 서아프리카의 주요 경제국으로 부상할 것으로 예측 하고 있다. 그러나 도로·항만 등 인프라 부족, 부실한 행정서비스 시스템 등의 문제점을 가진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도로공사는 가나에서 사업 시작의 발판을 마련, 아프리카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는 한편 글로벌 도로·교통 인프라 개발 파트너로서의 역할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가나 정부는 국가 내 주요 도로·교통사업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도시와 농촌 지역 간의 접근성을 향상시킴으로써 경제 성장과 지역 간 연결성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함진규 도로공사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양국 간의 우호 관계를 증진시키고 아프리카 해외 사업 진출을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해외의 도로·교통 인프라 개발 사업 진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유경열 대기자의 쓴소리단소리
 초대석/이사람더보기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건설기술교육원, 인권 경영·존중 실천 다짐 건설기술교육원 임직원들이 인권 경영 실천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로 다짐했다. 건설기술교육원은 지난 28일 인천본원에서 인권 경영에 대한 의지를 표명하기 위해 ‘인권 경영 헌장 선포식’을 가졌다. 임직원 일동은 이날 선포한 인권 경영 헌장에 따라 △경영활동에서 인권 존중 △조...
  2. 한국건설기술인협회, 100만 건설기술인들 ‘금융 지원’ 회원수 100만 명을 돌파한 건설기술인협회가 건설기술인들의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위해 하나은행과 손을 잡았다. 한국건설기술인협회(회장 윤영구)는 20일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과 ‘건설기술인 금융 서비스 지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건설기술인 ...
  3. 초대석/ 윤영구 한국건설기술인협회 회장의 ‘건설기술인 제일주의’ 건설기술인협회가 회원 100만 명을 돌파했다. 1987년 10월, 회원 200여 명으로 출범, 창립 37년 만에 일이다. 경이로운 숫자이기에 앞서 신선한 충격이다. 이는 국내 건설 관련 단체 중 단연 최대 규모이자, 직능단체 중에서도 최대 회원 수다. 그러나 좋아할 일만은 아니다. 회원 100만, 건설기술인들에게 무거운 과...
  4. 대한전문건설협회, 조달청장 초청 간담회…전문건설 현안 논의 전문공사 발주 활성화, 공공공사 적정공사비 확보 등 전문건설업계 현안 사항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대한전문건설협회(중앙회 회장 윤학수)는 23일 서울시 동작구 전문건설회관에서 ‘조달청장 초청 간담회’를 개최했다.간담회에는 전문건설협회에서는 윤학수 중앙회장을 비롯해 시도회·...
  5. 건설협회 “이런 이유로…내년 SOC예산 28조 이상 필요하다” 건설협회가 지역 균형발전, 국민 안전 확보를 위해 내년도 SOC 예산을 28조 이상 편성해 줄 것을 촉구했다. 대한건설협회(회장 한승구)는 24일 최근 국가 경제 저성장, 저출산 등 경제 여건이 악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지역 균형발전 등을 위해 내년도 SOC 예산이 28조원 이상 편성해 줄 것을 기재부·국토부에 ...
한국도로공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