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건설기술인협회, ‘찾아가는 軍 경력 신고 교육’에 나섰다
  • 유경열 대기자
  • 등록 2024-02-01 20:32:54

기사수정
  • 육·해·공 800여명 대상…전역장병 사회진출 지원

건설기술인협회가 용산 국방대 강당에서 軍 장병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軍 경력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대한건설신문 유경열 대기자] 건설기술인협회가 육·해·공군에 복무 중인 軍 건설기술인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軍 경력 신고 교육’에 나섰다. 


한국건설기술인협회(회장 윤영구)가 軍 복무 중인 건설기술인의 효율적인 경력관리와 전역장병의 체계적인 사회진출 지원을 위해 전 軍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했다. 협회는 지난달 22일부터 31일까지 국방시설본부와 전국 6개 예하 시설단을 방문해 국방부 및 직할부대, 국방시설본부, 육·해·공·해병대에서 근무하는 800여 명의 軍 건설기술인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軍 경력 신고 교육을 실시했다. 


앞서 협회는 경력인정 기준 강화로 軍 출신 건설기술인들이 경력관리에 어려움을 호소함에 따라 지난 2022년 예비역 전문가들로 구성된 ‘軍TF’를 신설했다. 軍TF는 그동안 국방부를 비롯해 국방시설본부, 각 軍 공병실과 여러 차례 간담회를 진행하며 △軍 경력 신고 매뉴얼 제작 △軍 경력인정 기준 제도화 방안 △각 軍별·지역별 찾아가는 교육 방안 등에 대해 논의를 진행해 왔다. 


지난해 12월에는 제안된 의견들을 수렴해 경력 신고 서류 작성 요령 및 작성예시, 교육·훈련은 물론 경력확인서 발급 시 유의 사항 등을 총망라한 ‘ 軍 경력 신고 안내 매뉴얼’을 제작, 각 軍에 배포해 호응을 얻었다. 


협회는 앞으로도 국가에 헌신한 軍 건설기술인들이 사회 진출시 軍 에서의 경력을 인정받아 건설기술인으로 활약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나가는 데 노력할 계획이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유경열 대기자의 쓴소리단소리
 초대석/이사람더보기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국토부, 하자 판정 상위 20개 건설사 명단…2차 공개 최근 6개월간 ‘하심위’로부터 하자 판정을 많이 받은 건설사는 ㈜대송, 현대엔지니어링㈜, 지브이종합건설, ㈜태영건설 및 ㈜플러스건설 순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장관 박상우)는 하자심사분쟁조정위원회(‘하심위’ 위원장 채한식)에 신청된 하자 처리 현황과 상위 20개 건설사 하자 현황...
  2. 대한건설정책연구원, “전문건설, 계약액 증가하나…지속 가능 여부 불확실” 건설경기 부진이 예상되는 가운데 민간은 침체, 공공은 양호할 전망인 가운데 전문건설업은 조기 집행으로 계약액은 증가할 수 있으나, 지속 가능 여부는 불확실하다. 대한건설정책연구원이 최근 ‘지표로 보는 건설시장과 이슈’ 발간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2024년 1분기 ‘지표로 보는 건설시장과 ...
  3. LH, 모듈러주택 건설로 OSC공법 활성화 선도…국내 최대 규모 LH가 올해 세종 5-1생활권(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L5블록에 국내 최대 규모 모듈러주택을 스마트 턴키 방식으로 추진한다. LH는 건설 산업 체계를 혁신하고 모듈러주택 시장 활성화를 위해 ‘2030 LH OSC주택 로드맵’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OSC(Off-Site Construction)는 탈현장건설 기반으로 공장에서 주요 부재...
  4. 주택건설업계, 정부의 ‘부담금 정비·관리 강화’에 파란불 학교 용지부담금 폐지·개발부담금 감면 등 과감한 정부 정책으로 주택공급 확대에 파란불이 켜졌다. 한국주택협회와 대한주택건설협회는 27일 정부가 발표한 ‘부담금 정비 및 관리체계 강화 방안’에 대해 높은 기대감과 함께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양 협회는 공동 입장문을 통해 “최근 공사...
  5. 건설공제조합, ‘책임준공보증 상품’…홍보 나서 건설공제조합이 PF 개발 사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건설업계를 지원하기 위해 출시한 책임준공보증 홍보에 나섰다. 건설공제조합(이사장 박영빈)은 22일 논현동 건설회관 중회의실에서 주요 증권사, 자산운용사, 신탁사 등 50여 개사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품설명회를 성황리에 마쳤다.지난해 12월 출시한...
한국도로공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